美 개미들 투자 광풍에 온라인 증권사 '금맥' 톱픽은
프리미엄뉴스 > 주식
2021-01-13 04:37
[뉴욕=뉴스핌] 황숙혜 특파원 = 과거 골드러시 당시 실제로 큰 돈을 벌어들인 것은 금맥 찾기에 나섰던 광부들이 아니라 청바지를 공급한 업체라는 얘기는 오랜 세월 투자자들에게 작지 않은 교훈을 제시했다.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팬데믹 사태로 인한 미국 개미 투자자들의 주식 거래 열기가 과거의 교훈을 새삼 떠올리게 한다. 주식 투

로그인 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하러가기
관련 종목 차트
바로가기
Loading...
  • {{ row.nam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