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조달러 미 ETF 시장에 양도소득세 경고음
프리미엄뉴스 > ETF
2020-11-26 05:10
[뉴욕=뉴스핌] 황숙혜 특파원 = 월가의 상장지수펀드(ETF) 투자자들 사이에 양도소득세에 대한 경계감이 번지고 있다. 지난 3일 미국 46대 대통령 선거에서 조 바이든 당선인이 승리한 데 이어 내년 1월 민주당이 상원까지 차지하면 정책자들이 ETF의 자본 차익에 대한 세금 신설에 착수할 가능성이 높다는 관측이다. 미국의 뮤추얼 펀드 업계는 E

로그인 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하러가기
관련 종목 차트
바로가기
Loading...
  • {{ row.nam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