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체와 '슈퍼 사이즈' 긴축 사이…채권 금리 방향은
프리미엄뉴스 > - 미국
2022-06-18 02:16
URL 복사완료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미 연방준비제도(Fed)의 공격적인 금리 인상이 지속하면서 전 세계 자산시장이 요동치고 있다. 시장에서는 주식시장이 추가 약세를 보일 것일 것으로 전문가들이 한목소리를 내고 있지만 채권과 관련해서는 의견이 엇갈린다. 연준의 긴축은 분명 채권 금리 상승 요인이지만 이에 따라 높아진 경기 침체 가능성은 금리 하락 재료가 될 수 있어서다. 17일(현지시간) 10년 만기 미 국채금리는 전장보다 9.4bp(1bp=0.01%포인트) 급락한 3.211%를 기록했다. 10년물 금리는 앞서 지난 14일에...

로그인 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하러가기
최신 무료기사 더 보기
관련 종목 차트
더 알아보기
Loading...
  • {{ row.nam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