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잉, 지난해 역대급 손실에 개장전 주가 4% 하락
프리미엄뉴스 > 주식
2021-01-27 22:40
[서울=뉴스핌] 민지현 기자 = 보잉(Boeing, NYSE: BA)이 지난해 120억달러의 역대급 순손실을 기록했다. 코로나19(COVID-19) 팬데믹으로 수요가 감소하면서 차세대 여객기 777X의 출시 일정을 2023년 말로 세 차례 연기했다. 보잉은 이로 인해 65억달러의 벌금을 물게 됐다. 앞서 보잉은 이미 계획보다 2년 늦은 2022

로그인 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하러가기
관련 종목 차트
바로가기
Loading...
  • {{ row.nam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