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가 IB들이 좋아하는 '파산 위험 낮은' 12개 배당주는
프리미엄뉴스 > 주식
2021-04-02 20:44
[서울=뉴스핌] 김현영 기자 = 최근 몇 달 동안 미국의 장기 국채 수익률이 상승하는 사이 지난해 뉴욕증시에서 강세장을 펼쳤던 굵직한 종목들이 여전히 맥을 못 추는 가운데 투자자들은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기 위해 안전한 배당주에 눈을 돌리는 분위기다. 채권 수익률은 가격과 반대로 움직이는 만큼 수익률 상승은 채권 투자자가 보유한 가치가 떨어졌다는 뜻

로그인 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하러가기
관련 종목 차트
바로가기
Loading...
  • {{ row.name }}